가을 겨울 남자 패션 컬러 색상 트렌드 2019

패션에 있어서 컬러/색상은 남자 트렌드를 파악하는 중요한 요소 중 하나이다. 사람들이 시각적 정보를 얻을때 먼저 보는 것이 색상이기 때문에 자신의 정체성을 표현하는데 있어서 중요하게 고려해야 할 부분이며, 타인에게 심리적인 영향과 메세지도 줄 수 있는 소통의 한 방법이기도 하다.

현재의 패션 트렌드는 90년대와 70년대 레트로의 미학을 반영하고 있고 컬러 트렌드에서도 이런 동향을 파악할 수 있다. 색상이 주는 계절감과 레트로 무드, 세련된 매력을 입어보자.

팬톤은 매년 색상 트렌드를 분석해 발표하는데 그 중 우리가 유용하게 입을 수 있는 2019 남자 컬러 색상 트렌드 5가지를 뽑아보았다.

관련글 : 남자 깔맞춤 색상코디 쉽게하는 4가지 방법


1.세이지 그린

자연에서 찾아볼 수 있는 부드러운 세이지 그린 색상은 핀터레스트, 팬톤에서 주목한 올해의 컬러이기도 하다. 남성 패션 런웨이는 물론, 인터넷에서도 검색의 급격한 증가가 있었다고 한다.

눈과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 세이지 그린은 카키와 같은 전통적인 중립색상보다 확연히 눈에 띄는 개성을 부여한다. 

커런트 노이어 블렌드 이에스엔

 

2.버건디

풍부하면서도 강한 색채인 버건디는 복고풍의 가을 색조를 그대로 보여준다. 보통 레트로 무드는 차분하고 우아한 이미지를 표현할 수 있는데 이는 복고의 대표적 색상이 브라운이 섞이면서 나타나며 추운 계절에 세련미를 더 할 수 있다.

브아빗 바이스탠다드 운무 스탠아드

 

3.브라운

브라운은 가을 겨울 남자 옷장의 필수 패션 컬러이기도 하다. 범용성이 뛰어나 대부분의 색상과 좋은 매치를 만들 수 있고 현재 런웨이를 지배하고 있는 색상이기 때문에 버건디에 비해 좀 더 남성적인 우아함을 표현할 수 있다.

인디고칠드런 하프크라이즈 더에이본 브아빗

 

4.퍼플

이번 시즌 퍼플은 트렌드의 중심에 들어왔다. 파스텔 톤의 라일락부터 진한 바이올렛에 이르기까지 퍼플은 니트웨어, 팬츠, 코트와 악세사리등으로 퍼져나가고 있다. 

도시의 밤거리에서 밝게 빛나는 네온사인에서 느낄 수 있는 생동감과 파랑 빨강 노랑의 기본색상에서 벗어난 신선함을 제공해 준다.

운무 알로스 콰이어티스트 텐블레이드

 

5.블루

어디에서나 쉽게 입을 수 있는 블루 색상. 거의 모든 피부색과 잘 어울리기 때문에 큰 고민 없이 착용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채도가 낮은 파스텔 색상인 베이비 블루, 스카이 블루를 활용 해 볼 수 있는 시기이다.

논앤논 알디씨 커런트 커런트